‘동백꽃 필 무렵’ 제작진, “미혼모 인식개선” 감사패 받아

홈 > 뉴스정보 > 문화/뉴스
문화/뉴스

‘동백꽃 필 무렵’ 제작진, “미혼모 인식개선” 감사패 받아

미혼모 단체들이 미혼모에 대한 편견을 바로잡는데 기여하고 수많은 미혼모를 위로했다며 KBS 2TV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 제작진에게 감사패를 전달했다. 

(사)한국미혼모가족협회(대표 김도경), (사)한국미혼모지원네트워크(대표 오영나), 변화된 미래를 만드는 미혼모협회 인트리(대표 최형숙), 미혼모협회 아임맘(대표 김은희)는 지난달 29일 서울 여의도 KBS에서 차영훈 PD 등 드라마 제작진에게 감사패를 전달했다. 

▲ KBS 드라마 ▲ KBS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 포스터

 

해당 드라마는 여성들이 경제활동을 주도하는 옹산이란 가상마을에서 미혼모 동백(공효진 분)이 아들 필구(김강훈 분)를 키우며 일상을 살아가는 모습을 그렸다. 드라마 안에서 미혼모를 바라보는 편견을 바로잡고 미혼모도 차별 없이 연애하고 양육하는 모습을 그렸다. 미혼모 단체들은 드라마에서 전국 수많은 미혼모에게 위로를 줬다고 전했다. 

김도경 (사)한국미혼모가족협회 대표는 이날 “동백이를 주체적이고 자립적인 모습으로 그려주고 필구를 통해 아이들 마음의 소리를 다시 생각해볼 수 있게 해줘 감사했다”고 말했고, 최형숙 변화된 미래를 만드는 미혼모협회 인트리 대표는 “가족들과 관계를 돌아볼 수 있는 계기를 만들어 줬다”고 말했다. 

▲ 미혼모단체들은 지난달 29일 KBS 드라마 ▲ 미혼모단체들은 지난달 29일 KBS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 제작진에게 드라마에서 미혼모에 대한 차별과 편견을 해소했다며 감사패를 전달했다. 사진=한국미혼모가족협회, KBS

 

또 이날 참석한 미혼모들은 ‘동백꽃 필 무렵’ 방영 내내 ‘미스 맘마미아’ 등 미혼모 커뮤니티에서 전국 미혼모들이 드라마를 보고 공감하며 받은 위로 관련 글이 많았다고 전했다. 

‘동백꽃 필 무렵’의 제작진은 “미혼모를 소재로 한 드라마여서 조심스러웠는데 고맙다고 해줘 걱정했던 마음이 놓인다”며 “아쉬운 점이 있을 수 있지만 드라마 제작진도 동백이나 필구처럼 성장하고 있으니 다음에는 더 진일보한 가치를 구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0 Comments

새글 알림

댓글 알림

통계

  • 오늘 방문자 33명
  • 어제 방문자 70명
  • 최대 방문자 132명
  • 전체 방문자 2,286명
  • 전체 게시물 970개
  • 전체 댓글수 0개